사용자이미지

고은 시인, kt wiz에 시 헌정…"허공이 소리친다, 온몸으로 가자" (경기일보. 2017.09.27)

작성자
운영자
작성일
2017-09-28
조회
270

고은 시인, kt wiz에 시 헌정…"허공이 소리친다, 온몸으로 가자"

 

▲ 고은 시인이 27일 수원케이티위즈파크에서 열린 ‘2017 타이어뱅크 KBO’ kt wiz와 두산베어스의 경기에 앞서 헌정 시구(詩句) ‘허공이 소리친다. 온몸으로 가자’가 새겨진 공으로 시구하고 있다. 오승현기자

 

‘한국 문학계의 거목’ 고은(85) 시인이 프로야구 kt wiz에 詩를 헌정하며 시구를 했다.

고은 시인은 27일 수원 케이티 위즈파크에서 열린 kt와 두산 베어스의 경기 시작에 앞서 kt에 헌정하는 시를 낭송하고, 이후 시구를 진행했다. 

특히 고은 시인은 자신이 썼던 ‘화살’이란 시구 중 한 구절을 헌정해 ‘허공이 소리친다. 온몸으로 가자’라고 외친 뒤 시구의 뜻을 “지상에 허공은 무언가 받아들이는 수동체다. 허공이 소리쳐 공을 부르고 공은 날아갈 때 에너지를 남기지 않고 간다. 온 힘을 다해서 그렇게 우리도 온몸으로 가자”고 설명했다.
시구를 마친 고은 시인은 “경기는 평화의 가장 중요한 양식이다. 스포츠는 모두 평화를 지향한다. 그런 점에서 야구장은 평화의 축제”라고 강조했다.
kt 관계자는 “노벨문학상 후보로 꼽히는 작가이면서 수원 시민인 고은 시인에게 시구를 부탁했고, 흔쾌히 승낙해주셨다”며 “고령에도 멋진 시구를 해주신데 깊이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kt구단은 이날 경기를 관전하는 팬 15명을 추첨해 헌정 시구(詩句)를 새긴 kt wiz 로고 볼을 선물했으며, 이 로고볼 50개를 한정 판매할 예정이다.

 

김광호 기자 kkang_ho@kyeonggi.com

[출처]이 기사는 경기일보(http://www.kyeonggi.com)에서 작성되었습니다.

http://www.kyeonggi.com/?mod=news&act=articleView&idxno=1399464

 

 




댓글[0] * 최대 한글 50자, 영문 100자까지 입력 가능 합니다.

댓글달기
댓글달기